DACHSER, 프랑스에서 처리 역량 확대

DACHSER가 프랑스에서 다시 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. 2021년 가을에 물류제공업체인 DACHSER는 프랑스 북부와 남동부에서 2개 지점을 더 큰 규모의 사업장으로 이전했습니다. 루앙(노르망디 지역)과 아느시(오베르뉴론알프 지역)의 새로운 환적 터미널은 DACHSER가 시장의 역동적인 성장에 대응하도록 해줍니다.

DACHSER가 프랑스 북부와 남동부에서 새로운 지점 2곳을 설립했습니다.

노르망디의 주요 도시인 루앙의 새 지점은 주로 산업, 럭셔리 물품, 소매 부문의 고객을 처리합니다. 새로 건립된 환적 터미널은 총 5,100m2에 달하고 50개의 도킹 게이트가 있으며, 사이트 전체 규모는 총 48,000m2입니다. 불과 몇 킬로미터 떨어진 르그랑크비이에는 작년에 설립한 창고가 있습니다. 새로운 환적 터미널 덕분에 지역의 처리 역량을 더욱 최적화할 수 있었습니다. DACHSER Normandie의 사장인 Stéphane Got 씨는 "신규 지점을 통해 고객에게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고 증가하는 수요에 대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."라고 말합니다.

남동부에서 뛰어난 공급망 구축

프랑스 남동부에 위치한 알프스 마을 아느시의 신규 지점도 증가하는 수요를 충족할 수 있도록 처리 역량을 최적화할 예정입니다. 신규 지점은 2,300m2 환적 터미널과 18개의 도킹 게이트를 갖추고 있습니다. DACHSER Rhône Alpes의 사장인 Mehdi Bejaoui 씨는 "아느시의 신규 지점은 물류 역량을 두 배로 늘리고 지역 내 입지를 크게 강화해줍니다."라고 말합니다. 아느시는 북쪽의 제네바와 남쪽의 그러노블 사이에 있는 A41 고속도로에 위치해 있으며, 스위스와 독일로 매일 운행합니다.

연락처 Katrine Cheng